119소년단  어린이홈 > 119소년단
119소년단 이미지

설립목적
119소년단의 목적은 학교와 가정, 나아가 지역사회, 국가, 국제사회의 일원으로서 소임을 다하도록 지원하고 자질을 개발시키는 데 있다. 특히 남을 먼저 생각하고 이웃에 봉사하는 참사랑을 실천하는 선도조직으로서 소방의 목적인 국민복지의 증진을 위해 몸소 실천하는 활동으로 개인의 정신적, 신체적, 사회적, 지적잠재력을 개발시키는 데 교육적 목표를 두고 있다.

특히 생활주변에서 실천해야 할 안전수칙들을 과학적으로 접근하여 유년기의 특징인 탐구정신과 호기심을 자극, 충족하여 미래사회의 참 역군이 되도록 유도하는 것이다. 따라서 119소년단의 활동목표도 학교와 가정에서 안전수칙을 실천하고, 이웃에 대한 봉사활동을 통해 참된 인성을 개발해 건강하고 건전한 정신과 육체를 길러주는 데 있다.

우리 속담 중에 '될성부른 나무는 떡잎부터 알아본다'라는 말과 '세 살 버릇 여든까지 간다'라는 말이 있다. 이 말은 어린시절 교육과 경험의 중요성을 일컫는 것으로, 흔히 교육을 백년지대계라고 하여 우리 선조들은 무엇보다도 으뜸으로 생각하고 실천해야 할 가장 크고 중요한 일로 여겨 왔다. 이처럼 어린이, 즉 미래의 조국을 짊어지고 나아갈 새싹들에 대한 교육과 투자에는 아낌이 없어야 함을 의미하는 것이다.

따라서 사회조직의 대부분은 그들의 원래 목적이 어떻든지 간에 어린이들과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려고 노력하고 있다. 특히 소방의 경우에 있어서는 어린이와 아주 밀접한 관련을 가지고 있고, 어린이들은 행정서비스의 주요고객이 되고 있다.
기본정신과 활동내역
한국 119 소년단활동의 기본원칙은 한국 119 소년단의 목적, 선서, 규육 등 보편적인 것 이외에도 프로그램의 탄력적인 운영을 통하여 어린이들이 사는 사회의 요구에 부합하도록 하는 것이다. 기본원칙은 다음과 같다.

119소년단 활동의 기본원칙
국가에대한충성
건전하고 합리적인 국가관이 형성되도록 교육하며 세계 속에 우뚝 선 미래조국의 주인임을 확고히 한다.
타인을 위한 봉사와 사랑의 실천
남의 어려움을 측은히 여기며 아파할 줄 알고 조그마한 힘이라도 보탬이 되도록 노력하며 강자보다는 약자를 먼저 배려하는 용기 있는 생활실천을 몸에 익힌다.
건강한 신체의 단련
건강한 신체에 건전한 정신이 깃든다는 각오로 튼튼하고 균형 있는 신체를 단련하기 위해 노력한다.
합리적이고 과학적인 사고
어떠한 문제라도 과학적이고 합리적인 사고와 행동으로 해결할 수 있다는 신념으로 서로 협력한다.
최적의 훈련및 교육 프로그램 실시
어린이소방대의 모든 훈련과 교육프로그램은 어린이의 재능을 개발할 수 있도록 가장 적정한 수준으로 진행한다.
안전문화의 확산을 위한 모범적인 활동
어린이 스스로가 안전에 대한 중요성을 올바르게 인식하고 주위사람의 모범이 되도록 행동하며 가르친다.
조직과 단원현황
한국 119소년단은 초등학교별로 1개 당 이상을 조직하는 것이 원칙이며 1개 대의 대원은 4~6학년생으로 100명 단위로 조직한다.